뉴욕에서 마틴 루터 킹 주니어 데이를 기념하는 9가지 방법!

0
2965

매년 1월 3일은 미국인들에게 마틴 루터 킹 목사와 그의 업적을 축하하는 기념일(MLK Day)입니다. MLK Day는 1983년부터 연방 공휴일로 인정받아 뉴욕 시민들에게 라이브 공연, 패널 토론과 스토리텔링을 통해 킹 목사의 삶을 기리는 날이 되었습니다.

국경일로 지정된 두 연방 공휴일 중 하나인 1월 20일은 “쉬는 날 아닌 쉬는 날” 이 되어 도시 전역에서 지역사회에 봉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할렘의 역사 도보 여행부터 브루클린의 지역사회 건설 워크숍에 이르기까지, 시민들을 위한 어떤 행사들이 있는지 알아봅시다!

1. 할렘 복음 성가대 MLK 마티네

약 30년간 할렘 복음 성가대는 미국 최고의 합창단으로 여겨져 왔습니다. 이 단체는 1986년 알렌 베일리(Allen Bailey)가 코튼 클럽에서 킹 목사를 기리는 행사에 참석한 뒤 설립한 것으로, 현재 세계적으로 유명해진 그들은 MLK Day마다 “사랑과 영감의 메세지를 전달”하기 위해 공연합니다. 1월 20일 월요일, 성가대는 워스트 46번가의 소니 홀에서 정오부터 공연을 시작하며, 티켓은 22달러부터 시작합니다.

2. 마틴 루터 킹 박사에게 바치는 제 34회 브루클린 헌사

MLK Day의 가장 큰 기념 행사 중 하나는 브루클린에서 열립니다. 1월 20일, 브루클린 음악 아카데미는 저명한 지도자들과 예술가들의 무료 영화, 예술, 음악 및 연사로 하루종일 행사를 주최합니다.

뉴욕 타임즈 매거진의 1619 프로젝트 제작자인 니콜 한나 존스(Nikole Hannah-Jones)의 기조 연설로 행사가 시작되며, 손 리틀(Son Little)과 브루클린 Interdenominational 합창단의 음악 공연이 이어집니다. 아레사 프랭클린이 1972년 같은 이름의 앨범을 만든 영화 어메이징 그레이스를 즐겨봅시다. 브루클린 공공주택에 사는 어린이들이 만든 미술전 ‘꿈의 사진’도 전시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30 Lafayette Avenue에 위치한 행사 티켓은 무료이며 오전 8시부터 선착순으로 배포됩니다. 월요일 헌사를 앞두고 추가 행사도 열린다고 합니다!

3. 브루클린 어린이 박물관

크라운 하이츠의 브루클린 어린이 박물관은 MLK를 기리면서 시민권 운동에 대해 배우기 위해 3일간을 할애하고 있습니다. 프로그램은 1월 18일 토요일부터 1월 20일 월요일까지 운영되며 무료 입장을 제공합니다. 자녀와 함께 자원해서 굶주림 반대 캠페인을 위한 겨울 장비 키트를 만들어보세요. 평화 상자와 인형을 만들고 감각의 방에서 스토리텔링을 들어볼 수도 있습니다.

4. 할렘의 역사 도보여행

이번 MLK Day에는 아프리카계 미국인의 역사, 문화 및 활동의 중심지인 할렘의 유서 깊은 지역들을 여행할 수 있습니다. Big Onion 관광 그룹은 17세기 네덜란드 마을에서부터 흑인들의 메카에 이르기까지 이 지역의 역사를 조사합니다. 주요 장소로는 아비니시아 침례교회, 아폴로 극장, 숌버그(Schomburg) 흑인문화연구센터, 랜드마크 호텔인 테레사 등이 있습니다.

가이드들은 여러분을 마틴 루터 킹 주니어, W. E. B 뒤보이스(W. E. B. Du Bois), 말콤X(Malcolm X)와 관련된 장소로 안내할 것입니다. 티켓은 25달러(노인과 학생의 경우 20달러)로 Big Onion 사이트에서 구매할 수 있습니다.

5. 사우스 브루클린의 MLK 데이

1월 20일, 사회 정의 지지 단체인 베이 릿지(Bay Ridge)가 주최하는 MLK Day는 교육 행사와 워크숍을 포함할 예정입니다. 단체의 연례 행진인 ‘증오에 대한 가시성’ 행진은 봄으로 미뤄졌지만, ‘누가 우리를 지켜주는가?’라는 포럼은 하루동안 개최되어 지역사회를 하나로 묶을 것입니다. 단체에 따르면 이날은 신뢰와 책임을 다함으로써 ‘분쟁 및 해악을 해결하는 지역 사회의 안전 대안을 구상’하는 날이 될 것이라고 합니다. 무료 등록이지만 기부는 장려됩니다.

6. 아프리카를 기념하는 가족: 마틴 루터 킹 주니어 데이 행사, 브루클린 윤리 문화 협회

가족들에게 안성맞춤인 브루클린 윤리 문화 협회는 아프리카 문화를 중심으로 행사를 주최하고 있습니다. 파크 슬로프에 위치한 이 협회는 전통 공연과 스토리텔링으로 즐겁고 교육적인 날을 제공합니다.

두프리(DuPree)와 배리 코른하우저(Barry Kornhauser)는 마틴 루터 킹 주니어, 심바 양갈라 (Simba Yangala) 에 관한 노래를 공연하고 정글돔의 댄서들은 어린이들에게 아프리카 춤을 가르칠 예정입니다. 모세 옹글레예는 아프리카 그림의 비밀을 공유하고 자신의 작품에 대해 이야기할 것입니다.

7. 평화와 단결을 위한 요구: 뉴욕 인권 위원회, MLK의 삶과 유산에 대한 헌사

이번 주, MLK의 삶을 축하하는 행사에서 다양한 신앙의 지도자들이 모일 예정입니다. 뉴욕 인권위원회는 ‘평화와 단결을 위한 요구: MLK의 삶과 유산에 대한 헌사’를 주최합니다. 이 헌사는 종교 지도자들이 어떻게 그들의 공동체에서 미움을 배격할 수 있는지에 대한 설득력 있는 대화가 포함됩니다. 대화는 1월 9일 브루클린 버로우 홀에서 진행됩니다. 이 사이트에서 무료로 등록해보세요.

8. 제 32회 마틴 루터 킹 박사 기념 3월

맨해튼 지역 학교의 8학년 학생들이 1월 20일에 ‘현재의 평등: 변화를 외치는 오늘날의 청년’ 기념 행진을 이끌 예정입니다. 마틴 루터 킹 목사를 기리기 위해 오전 10시부터 시작되는 행진은 112번가의 할렘 해리엇 터브먼 기념 삼각지(Harriet Tubman Memorial Triangle)에서 출발해 웨스트 85번가의 학교에서 끝납니다. MCS 가족 및 친구들은 물론 일반 대중들도 이 행사에 초대됩니다. 행진을 따라가면 Frederick Douglass Circle, Joan of Arc Statue, West Hunger 반대 캠페인을 볼 수 있습니다.

9.  MLK 서비스의 날

목사를 떠올리며 1월 20일을 “쉬는 날 아닌 쉬는 날”로 생각해 봅시다. 이 날은 MLK 서비스 데이를 모토로 삼습니다. 전국적인 봉사일로 지정된 유일한 연방 공유일 중 하나로서, 1월 20일은 뉴욕 시민들에게 지역 사회에 환원할 기회를 제공합니다. 자원 봉사자들은 시립 공원 관리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침입성 식물들을 청소하고 제거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그 밖의 다양한 자원봉사 기회를 한 번 찾아보세요!

kakao-talk-042320-2
083022-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