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으로만 판매되는 뉴욕 부동산 매물 나와

0
115
Photo by Executium on Unsplash

뉴욕시의 상업용 시설과 콘도가 함께 있는 2,900만 상당의 복합용 건물이 비트코인으로만 판매되고 있고, 암호화폐를 사용한 고급 부동산 매입 추세가 증가하고 있다.

야후 파이낸스에 따르면 매그넘 부동산 그룹이 매물 등록한 맨해튼 그래머시 파크에 위치한 총 9,000평방피트의 복합용 콘도 3채가 비트코인으로만 판매되고 있다.

이번 부동산 매매 거래는 비트코인 결제 서비스 제공 업체인 BitPay가 결체 처리를 하고 이를 달러로 변화하여 매그넘 그룹이 현급으로 받을 수 있도록 한다.

암호화폐로 거래할 경우 일반적으로 소요되는 결제 기간인 30~90일보다 월등히 빠른 단 하루 만에 모든 결제가 완료된다.

비트코인은 현재 43,000달러로 거래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69,000달러까지 치솟으며 사상 최고가를 경신한 적이 있습니다. 매그넘 부동산 관리 파트너인 벤 샤울은 일부 암호화폐 보유자들이 투자를 다양화하기 시작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

BitPay의 10월 처리량 중 약 32%가 부동산, 보석, 금, 요트와 같은 고가 거래를 통해 발생했으며 계속 그 수치가 증가하고 있다.

아직 비트코인으로만 판매되는 부동산 매물은 많지 않지만 암호화폐를 이용한 부동산 거래는 2014년부터 시작되었다. BitPay의 최고 마케팅 책임자 빌 지크 (Bill Zielke)는 지난 몇 년 동안 암호화폐를 통해 부동산 거래를 처리해 오고 있으며 고급 부동산에 중점을 두고 미국 및 국제 바이어들과 협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올해 초, 2,250만 달러 상당의 마이애미 펜트하우스도 암호화폐로 판매됐으며, 이는 암호화폐로 판매된 주거용 주택 중 가장 큰 규모였다.

koriny.com Ads004

마이애미 펜트하우스의 개발자 알렉스 사퍼 (Alex Sapir)는 “부동산 판매자와 구매자 모두에게 원활하고 편리한 결제를 제공하는 암호화폐 거래의 강력한 잠재 수요가 있다. 암호화폐를 사용한 부동산 거래는 모두 블록체인 시스템 안에서 이뤄지기 때문에 암호화되어 있고 안전하며 은행이나 기타 기관에게 정보가 넘겨지지 않는다”라고 전했다.

올해 초 유명 디제이 데이비드 게타 (David Guetta)는 1,400만 달러에 달하는 마이애미 럭셔리 콘도를 매입자에게 비트코인 ​​또는 이더리움으로 구매할 수 있는 옵션을 제공하기도 했다.

kakao-talk-042320-2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