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주목해야 할 뉴욕 지역들

0
536

팬데믹으로부터 뉴욕이 회복하자 뉴욕커들의 지역별 선호도가 확고히 나타나고 있다.

작년과 마찬가지로 올해에도 브루클린이 가장 인기 지역으로 나타나고 있다. 하지만 가장 인기가 많았던 파크 슬롭(Park Slope) 지역이 그 왕좌를 고와누스(Gowanus) 지역으로 넘겨줄 것으로 보인다.

2022년 주목해야 할 뉴욕 지역들은 매입자뿐만 아니라 임대인 및 매매자 사이에서도 가장 선호된 지역 데이터를 바탕으로 분류됐다. 가장 선호되는 뉴욕 지역은 매매가, 임대료 및 전년 대비 수요 증가 세 가지 요인 지수 기반으로 선정됐다.

다운타운 맨해튼 콘도들의 편이 시설은 높은 월세를 감당할 수 있는 많은 뉴요커를 끌어들였다.

맨해튼에서 가장 인기 있는 지역은 가장 비싼 지역에 속하기도 한다. 맨해튼에서 가장 인기 있는 지역 탑 3는 소호(SoHo), 그리니치 빌리지(Greenwich Village) 그리고 플랫아이언(Flatiron) 순으로 나타났다. 뉴욕의 경제가 회복되고 레스토랑 및 쇼핑 스토어들이 다시 운영을 재개하는 지역을 중심으로 선호도가 크게 높게 올라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브루클린이 다시 ‘쿨’ 해졌다.

항상 핫하게 떠오르는 브루클린 지역들이 다시 한번 2022년 주목해야 할 지역으로 선정되었다. 덤보(Dumbo)와 포트 그린(Fort Greene)은 맨해튼에 비교적 쉽게 접근할 수 있고 다양한 레스토랑과 문화가 공존하는 지역으로 여전히 많은 사람들에게 선호되는 지역이다. 하지만 브루클린에서 꼭 주목해야 할 지역은 부시 위크(Bushwick)로 부시 위크는 올해 윌리엄스버그(Williamsburg)를 밀어내고 선호되는 지역 순위에 더 높게 랭크되었다.

부시 위크는 윌리엄스버그와 같은 대중교통수단을 이용해 맨해튼으로 접근하지만 거리적으로 더 멀리 떨어져 있다. 하지만 팬데믹의 여파로 재택근무가 늘어나고 더 많은 사람들이 돈을 아끼고 더 큰 공간을 확보하기 위해 선호하는 지역이 극적으로 변화했다. 한때 맨해튼 소호에 살던 사람들이 브루클린의 부시위크를 주목하기 시작한 이유이다.

koriny.com AdsJoin-koriny-agent

부시위크 뿐만 아니라 많은 사람들이 고와누스를 주목하기 시작했다.

하지만 고와누스와 인근 지역인 레드훅은 대중교통 이용이 불편한 지역으로 뉴욕에서 임대료가 매년 하락한 유일한 지역 중 하나였다. 하지만 매매가가 21%나 상승하면서 여전히 뉴욕에서 주목해야 할 지역으로 선정되었다. 특히 고와누스에 주목해야 할 점은 이 지역의 대규모 구역 변경 계획이 승인되면서 이 지역에 2035년까지 8,500 세대의 새로운 아파트가 들어설 예정이다.

뉴욕의 주목해야 할 지역들은 여전히 비싼 편에 속하며 이보다 조금 저렴한 지역을 찾는다면 퀸즈의 큐 가든스 힐스(Kew Gardens Hills)나 브롱스의 포드햄(Fordham) 지역이 좋은 대안이 될 수 있다. 맨해튼이나 다른 주변의 뉴욕 지역으로 통근할 필요가 없다면 이곳의 평균 임대료는 2,000 달러 미만으로 훌륭한 선택이 될 것이다. 또한 이 지역에는 많은 녹지 공간과 공원이 있어 생활의 질도 높은 것으로 평가받는다.

브롱스의 포드햄은 포드햄 대학(Fordham University)의 본거지이며 큐 가든스 힐스에는 퀸즈 대학(Queens College)이 위치해 있어 대면 학습 재개로 위 두 개 도시로의 주거 이동이 이뤄지고 있으며 전반적 도시 인프라 개선이 빠르게 이뤄지고 있는 지역으로 뉴욕에서 주목할 만한 지역이다.

kakao-talk-042320-2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