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시 하이브리드 페리 도입 거버너스 아일랜드 노선 운항

0
443
사진: 하이브리드 페리 렌더링 이미지, Image courtesy of Elliot Bay Design Group

뉴욕시 최초의 하이브리드 전기 페리가 내년 여름 운행된다. 에릭 애덤스 시장과 거버너스 아일랜드 트러스트가 공개한 새로운 선박은 이산화탄소 배출을 크게 줄인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사용한다. 보도 자료에 따르면 이 선박은 매년 배출되는 이산화탄소의 양을 약 600톤가량 줄일 수 있다. 하이브리드 페리는 2024년 여름 로어 맨해튼에서 거버너스 아이랜드까지 승객을 실어 나를 예정이다.

에릭 애덤스 시장은 “뉴요커들은 더욱더 친환경적인 교통수단을 이용하게 될 것입니다. 우리의 다음 세대는 더 깨끗한 도시와 활기찬 거버너스 아일랜드를 물려받아야 하며, 하이브리드 페리는 이 두 가지 모두를 충족시키는데 도움을 줄 것입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엘리엇 베이 디자인 그룹(Elliot Bay Design Group)이 설계한 하이브리드 페리는 한 번에 최대 1,200명의 승객이 탑승할 수 있으며 순항 속도는 10노트이다. 저층에는 장애인 친화 라운지가 들어서며 각 층에는 화장실을 갖출 예정이다. 페리는 현재 루이지애나 주 모건 시티에 위치한 콘래드 조선소에서 건조 중이다.

보도 자료에 따르면 신형 페리는 하이브리드 추진 시스템은 무공해 배터리 전력과 디젤 백업 배터리 지원 하이브리드 두 가지의 방법을 사용한다. 향후 페리는 배터리로만 작동할 수 있도록 급속 충전 시스템을 설치해 탄소 배출량을 0까지 낮출 계획이다.

새로운 하이브리드 페리는 1956년 미 육군이 처음 사용한 디젤 동력 선박을 대체하게 된다.

뉴욕시는 새로운 하이브리드 선박의 이름을 짓기 위해 뉴요커들과 이름 공모전을 실시한다. 공모전은 5월 25일까지 진행되며 우승자는 올여름 발표된다.

뉴욕 하이브리드 페리 이름 공모전 링크

kakao-talk-042320-2
083022-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