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해튼 미드타운 사우스 건물 용도 변경 4,000가구 개발 초안 발표

0
102
구역 재조정 지역, Image courtesy of NYC planning

뉴욕시는 미드타운 상업 지구에 수천 세대의 주택 건설을 위한 대한 세부 사항을 발표했다. 뉴욕 도시 계획부는 4,000세대의 새로운 주택 공급을 위해 미드타운의 42 블록에 대해 구역 재조정을 실시할 예정이며, 4,000세대 중 1,110세대는 소득 제한이 따르는 저렴한 세대로 지정될 예정이다. 이번 구역 변경을 통해 상업 및 제조업 용도로만 지정된 지역에 새로운 주택 공급을 위해 건설이 가능해진다.

이번 구정 재조정 계획은 미드타운의 23번가와 40번가, 5번가와 8번가 이 지역이며, 이 지역은 7,000 개 이상의 비즈니스와 135,000개의 일자리가 있는 지역이다.

이 지역은 뉴욕의 중요한 경제 허브임에도 불구하고 공실 사무실 및 소매 공간이 증가하고, 오래된 건물 및 오래된 구역 지정 정책으로 신규 주택을 건설하기 어려운 지역이었다.

구역 설정 계획 초안은 오피스를 주거용 빌딩으로 전환하고, 신규 주택 개발에 대한 제한을 해제한다. 또한 다양한 기업을 지원하고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해 경제 성장을 촉진함으로써 주택과 경제 부분 모두를 충족 시킬 수 있다는 계획이다.

이번 계획이 발표된 후 DCP는 환경 조사를 시행하고 4월 18일 목요일 뉴요커들로부터 피드백을 받을 수 있는 회의를 주최 할 예정이다.

뉴욕 도시 계획 위원회는 뉴욕시의 경제 회복을 지원할 에릭 애덤스 시장의 “경제적 기회를 위한 ‘에스’ 도시” 계획을 승인했다. 따라서 유명 산업을 더욱더 활성화하고 기업가와 프리랜서를 지원하며, 거리 경관 개선 작업이 이어질 수 있다. 이 계획은 시의회에서 다시 한 번 다뤄질 예정이다.

지난해 8월, 에릭 애덤스 뉴욕 시장은 맨해튼 미드타운을 저렴한 주택과 양질의 일자리를 갖춘 역동적인 주거 공동체로 탈바꿈시키기 위해 미드타운 구역 재조정 계획을 처음 발표했었다.

이 계획은 1990년 이전에 건설된 오피스 건물을 주택 건물로 용도 변경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 현재까지는 1961년 또는 1977년 지어진 오피스 건물만 주택으로 용도 변경을 할 수 있다. 이번 계획을 통해 도시 전역에 걸쳐 1억 3,600만 평방피트의 사무실 공간을 확보하여 아파트로 만들 수 있다.

kakao-talk-042320-2
083022-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