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루클린의 그린 포인트 랜딩 초대형 부동산 개발 순항 중

0
97
사진: 그린포인트 랜딩 16 듀폰 스트리트 렌더링 이미지, Image courtesy of Rockefeller Group

로커펠러 그룹(Rockefeller Group)과 파크 타워 그룹(Park Tower Group)이 브루클린 그린 포인트 랜딩(Greenpoint Landing)에 40층 규모의 주거용 타워 개발을 위해 2억 달러의 건설 대출을 확보했다. 이 타워는 16 Dupont Street(16 듀폰 스트리트)에 들어설 예정이다.

일본 기업인 스미토모 미쓰이 트러스트 은행(Sumitomo Mitsui Trust Bank)은 이번 타워 개발 비용인 2억 달러와 이전 대출 금액인 3천만 달러를 포함해 총 2억 3천만 달러의 대출을 승인했다.

새롭게 개발될 주거용 타워에는 총 378세대와 2,700평방 피트 규모의 소매 공간이 들어설 예정이다. 일부 세대는 현재는 만료된 뉴욕시의 저렴한 주택 프로그램을 통해 공급될 예정이다. 이번 주거용 타워 개발의 건축 업체는 GKV 아키텍트(GKV Architects)로 총 470,000평방 피트 규모의 공사를 담당한다.

파크 타워 그룹은 지난여름 해당 부지 개발권을 2,300만 달러에 매입했으며, 로커펠러 그룹은 2021년 12월 이 프로젝트에 합류했다.

그린포인트 랜딩에서는 총 22에이커 (약 26,000평) 규모의 부동산 개발이 진행되고 있으며, 해당 지역에 들어설 11채의 빌딩을 통해 총 5,500세대의 아파트가 공급될 예정이다. 공급 세대 중 1,400세대는 영구적으로 저렴한 주택으로 뉴욕 시민들에게 공급된다.

파크 타워 그룹은 브룩 필드 부동산 파트너(Brookfield Property Partners)와 함께 그린 포인트 랜딩에서 4개의 다른 부동산 개발 프로젝트도 진행하고 있다. 이 두 기업은 지난해 227 West Street에 들어설 한 쌍의 주거용 타워 개발을 위한 자금 5억 달러를 확보한 바 있다. 브룩필드는 그린 포인트 랜딩의 초대형 부동산 개발 프로젝트에서 이미 3채의 빌딩 개발을 완료했다.

한편, L+M 디벨롭먼트 파트너스(L+M Development Partners)는 그린 포인트 랜딩의 5 Blue Slip, 21 Commercial Street 그리고 33 Eagle Street에서 저렴한 주택 공급을 위한 부동산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kakao-talk-042320-2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